부안군-한국가스기술공사 협약 제2호 수소충전소 건립 추진

‘22년까지 곰소염전 스마트 복합쉼터에 제2호 수소충전소 건립 최규현 기자l승인2021.09.14l8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한국가스기슬공사(사장 조용돈)와 협약을 맺고 오는 2022년 준공 목표로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진서면 곰소염전 스마트 복합쉼터에 총30억원(국비15억원, 도비 7억5천만원, 군비 7억5천만원)을 들여 제2호 수소충전소를 건립한다고 밝혔다.

곰소염전 스마트 복합쉼터는 국도30호에 도로변에 위치하고 있어 쾌적한 교통 환경과 편의제공은 물론이고 서남권 관광 인프라 거점 국도변 휴게소로서 최적지로 꼽히는 곳이다.

군은 한국가스기술공사가 높은 기술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수소충전소 신속하게 신축하도록 지원하여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에 부응하고 수소연료전지 개인 승용차 확대는 물론이고 수소연료전지 트럭과 버스를 조기에 도입하는 등 친환경 자동차 보급 확대를 통해 기후변화에 따른 환경규제 강화와 에너지 위기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

부안군은 현재 제1호 수소충전소를 행안면 제3농공단지에 건립 중에 있으며 50여대의 수소연료전지 승용차를 민가에 보급 하였다.


최규현 기자  cky7852@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21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