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 농식품 창업성장 지원사업 기업 성과발표회

백지숙 기자l승인2021.11.25l6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북도와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김동수 원장)은 25일 올해 4년 차를 맞고 있는 농식품 창업성장 지원사업 기업 9개사를 대상으로 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창업성장 지원사업은 5년 미만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이 필요로 하는 맞춤형 패키지 지원프로그램으로 운영됐으며 R&D, 마케팅, 노무, 회계 등 분야별 전문가 컨설팅도 병행해 지원했다.

신제품 포장 및 마케팅 지원을 받은 ㈜프롬네이처(김우현 대표. 2020년 3월 창업)는 간편식 만능 액상형 조미료를 제조하는 기업으로 올해 7월 HACCP 기준의 신규공장을 준공했고, 최근 2회 홈쇼핑 진출 등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친 결과 창업 1년만에 매출 10억원, 고용 6명이 증가되는 성과를 거뒀다.

기업브랜드와 사업화지원을 받은 (유)오가네(오창희 대표. 2021년1월 창업)는 칼슘 듬뿍 누룽지를 개발해 올해 4월 첫 생산을 시작한 이래, 11월 홈쇼핑 진출과 함께 에터미 전속 납품을 추진하여 창업 10개월만에 매출 6억원, 고용 7명의 성과를 거두었고 백화점과 대형마트로의 확대를 준비중이다.

제품브랜드와 신제품포장개발을 지원받은 ㈜지브레인(민경환 대표. 2018년 5월 창업)은 현대인의 생활패턴에 적합한 곡물씨리얼 제품과 국산 견과, 씨앗, 곡물, 건과를 혼합한 프리미엄 상품의 포장 및 홍보에 집중해 창업 3년만인 올해 매출 10억(전년대비 3억 증대)과 추가 고용 1명의 성과를 거뒀다. 코로나의 상황에도 전년도에 5만 달러를 시작으로 올해는 30만 달러의 수출 성과를 거뒀다.

위 기업 외 (농)노고단식품은 백향과(패션푸르트)를 활용 음료 개발, 반다크브라운은 가바를 활용 기능성 꿀잠 커피 사업화, 썸앤쌈(영)은 토마토를 이용한 음식에 사용 가능 음료 마케팅, (유)다락에프앤비는 남고매실을 활용한 프리미엄 전통 매실액 판로 확대, ㈜엑솔은 비트와 양배추 등을 활용한 간편음료 수출 판로 확대, 옛촌(농)(주)은 귀리 및 천연소재를 이용한 오방엿 광고지원을 받아 매출, 고용 성과를 이뤘다.

한편 코로나로 위축된 경제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올해 농식품 창업성장지원사업은 온라인 마케팅 프로그램 지원 범위를 넓힌 결과 종합적으로 9개사는 전년대비 매출 38억(162%) 상승, 고용 23명(253%) 증가와 수출 42만 달러를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으며, 온라인마케팅 프로그램의 확대는 기업의 사업만족도를 향상시키는 계기가 된 것으로 나타났다.

진흥원 김동수 원장은 “본사업 외에도 농식품 창업아카데미, 창업보육센터 운영 및 다양한 기업지원 프로그램을 통하여 전북 농식품 창업기업의 성장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백지숙기자·jsbaek1023@  

 

 

백지숙 기자  fiomamaa@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지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21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