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순분 ‘한비즌’대표, ‘사과정과’로 대한민국 대한명인 선정

"장수군 농‧특산물을 활용해 바른 먹거리를 만들고, 전국에 장수지역 농산물을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엄정규 기자l승인2020.08.01l11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장수군 계북면에 위치한 식품가공업체인 한비즌 한과 김순분 대표가 제25차 대한민국 대한명인 추대식에서 ‘사과정과’로 식품분과 명인 인증서와 인증패 수여의 영예를 안았다.

(사)대한민국명인회가 주최하고 월드마스터위원회, 사단법인 세계명인회가 주관한 ‘대한민국 대한명인(大韓名人) 문화의 날’ 행사가 지난 29일 국회의원 회관에서 열렸다.

대한민국명인회는 문화예술과 식품가공 등 각 분야의 전문가로서, 덕과 인품을 갖추고 그 분야의 맥을 올곧게 계승·발전시켜온 훌륭한 인사 중 재능과 민족정신, 덕성을 고루 갖춘 숨은 명인들을 발굴해 명인으로 추대하는 행사이다.

현재 대한민국 대한명인은 462개 분야 462명이 명인으로 추대돼 ▲전시분과 210개 분야(전통 및 현대예술분야) ▲공연분과 50개 분야(가·무·악 분야) ▲인문·과학분과 83개 분야(건강, 연구, 역사, 전통무예, 과학 분야) ▲식품분과 119개 분야에서 전문 활동을 통해 전통계승을 이어가고 있다.

한비즌의 ‘사과정과’는 고랭지 지역인 장수군에서 재배된 장수사과를 이용해 인공색소, 방부제, 합성착향료를 사용하지 않고 안전하게 만들어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간식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비즌은 사과정과 이외도 해발 450m 이상의 고랭지 청정지역인 계북면 덕유산 자락의 깨끗한 물과 자연속에서 식품 안전인증마크 HACCP 인증까지 받은 업체로 사과한과, 유기농쌀과자, 유과 등을 생산하고 있다.

한편 김순분 대표는 지난 2003년 장수군 계북면 농소리에 ‘한비즌 한과’를 창업해 지역 농촌여성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제품개발, 지역경제 활성화 등 농업농촌의 비즈니스를 선도하고 있다.

특히 김 대표는 2017년 전국 브랜드 지식농업 페스티벌 공모전에서 유기농 쌀과자 ‘리얼맘마’ 제품으로 대상을 수상했으며, 2019년 5월 (사)한국신지식인협회(회장 김종백) 주최로 열린 ‘제33회 신지식인 인증식’에서 중소기업 분야 신지식인으로 선정됐다.

김순분(사진) 대표는 “전국 브랜드 지식농업 페스티벌 대상 수상과 중소기업 분야 신지식인 선정에 이어 이번 대한민국 대한명인 선정은 우리의 전통 가공식품 육성을 위해 더 노력하고 바른 먹거리를 생산하라는 책임감이자 의무라고 생각한다”며 “장수군 농‧특산물을 활용해 바른 먹거리 제품을 만들고 전국에 장수지역 농산물을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장수=엄정규기자‧cock27@

 

 


엄정규 기자  crazycock27@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20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