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팜스테이협의회 정기총회 개최, 최고의 농촌관광 서비스 제공

황성조l승인2019.02.14l6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북농협과 전북팜스테이협의회는 14일 지역본부에서 도내 16개 팜스테이마을 대표와 사무장, 농협직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팜스테이 협의회 2019년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팜스테이 대표들은 농촌을 찾는 도시민에게 최고의 농촌 체험·관광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깨끗하고 아름다운 마을 경관을 유지·조성하고, 마을의 가치 있는 전통문화를 보존·발전시키며, 안전한 농산물에 대한 생산과 제공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팜스테이(Farm Stay)는 1999년 32개 마을을 시작으로 2018년말 전국 301개 (전북 16개)마을이 참여하고 있으며, 국내 농촌체험·관광마을의 대표적인 모범 모델로서 도시민들에게 농업·농촌에 대한 소중함과 다양한 농촌체험·관광프로그램을 제공하고, 농촌지역 고용창출 등 농촌 활력화에도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
전북팜스테이 서헌익 회장(군산 깐치멀마을)은 "팜스테이를 찾는 방문객에게 잊을 수 없는 농업·농촌의 소중한 추억을 선사해 농촌체험관광 활성화를 주도하고, 농업·농촌의 가치와 건강한 먹거리의 중요성을 널리 전파해 나가겠다"고 밝혔다./황성조기자


황성조  food2drink@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성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9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