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2021 지능형슈퍼 육성사업’ 지자체 선정

‘동네슈퍼’ 24시간 스마트하게··· 전주·군산·익산 등 5곳 참여 출입인증과 무인계산대 도입 황성조l승인2021.03.10l6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동네슈퍼에 지능형 기술‧장비를 도입해 유·무인 병행 운영이 가능한 지능형슈퍼 전환과 점포경영 개선을 지원하는 '2021 지능형슈퍼 육성사업'에 도내에서는 고창군, 군산시, 김제시, 익산시, 전주시가 참여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0일 동네슈퍼의 경쟁력 강화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스마트슈퍼 육성사업에 참여할 53곳의 지자체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스마트슈퍼 육성사업'은 동네슈퍼에 출입인증장치, 무인 계산대 등 무인 운영에 필요한 기술과 장비를 도입해 소상공인이 야간시간에 추가 매출을 올리고 노동시간을 단축해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코로나19로 현장 설명회 등이 부족했음에도 53개에 달하는 지자체가 스마트슈퍼 사업에 참여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보여줬다.
각 지자체는 소상공인진흥공단과 공동으로 관할 지역에 있는 동네슈퍼 중 신청을 받아 현장평가 등을 거쳐 희망 점포를 4월 중 800개 점포를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점포는 사전진단, 스마트기술‧장비 도입, 교육과 사후관리에 대해 중기부(최대 500만 원)와 지자체(200만 원 이상)로부터 지원받게 된다.
사업에 참여한 지자체 관계자는 "코로나로 인해 지역 상권이 위기인 상황에서 참여를 희망하는 동네슈퍼들의 문의가 끊이지 않았지만, 한정된 재원 때문에 많이 신청하지 못했다"고 아쉬움을 표했다.
중기부 배석희 소상공인경영지원과장은 "동네슈퍼와 같은 지역 상권을 살리는데 있어 규제나 보호 위주의 정책으로는 한계가 있다"면서 "동네슈퍼의 디지털화를 지속할 수 있는 다양한 모델을 지속적으로 도입해 동네슈퍼를 유통산업의 주체로 변화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자세한 내용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누리집(www.semas.or.kr)에서 확인 가능하며, 스마트슈퍼 참여점포는 위 누리집과 개별 지자체 누리집 등을 통해 이달 23일부터 접수를 시작할 예정이다./황성조기자


황성조  food2drink@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성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21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