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서비스 확대…전북도민 문화욕구 충족

<전북도립미술관 올해 기획전> 이병재 기자l승인2021.01.14l12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북도립미술관(관장 김은영)은 14일 올해 본관에서 다양한 기획전시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먼저 지역 시각예술사 연구 및 정립을 위한 시리즈 전시가 추진된다.

전주에서 출생한 서양화가 천칠봉의 탄생 101주년을 맞아 추진되는 ‘천칠봉 전>(4월 6일~7월 25일)은 철저한 사생(寫生)으로 자연 풍경을 연구했던 그만의 작품세계를 조명한다.

이어 고창 출신으로, 이중섭과 함께 한국 근대미술의 중요한 선구자인 진환을 조명하는 ‘진환’전(12월 17일~2022년2월27일)은 작가 작고 70주년을 맞아 한국근대미술사에서 그의 미술실천을 재정립하기 위해 추진된다.

현대미술의 흐름을 파악할 수 있는 기획전 또한 마련했다. 사람의 몸을 자연 그 자체로 보고 개인의 몸을 중심으로 미적 실천을 탐색한 예술운동을 다룬 ‘신자연주의전’은 한국현대미술사 한 토막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올해 7회째를 맞는 ‘전북청년 2021’은 공모·심사를 통해 선정한 강유진, 문채원, 쑨지 등 전북청년미술가 3명을 지원하고 미래를 전망해본다. 선정미술가 모두 회화를 기반으로 작품 활동을 이어오고 있으면서도 매체의 한계를 넘어서기 위한 다양한 실험정신이 돋보이는 작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오는 4월 ‘전북청년 2021’전을 통해 이들의 작품을 만나 볼 수 있다.

지역의 대표적인 문화자산인 한지의 새로운 미학적 가능성을 살펴보는 특별기획전시 ‘한지워크(Hanji-Works)특별전’(8월10일~11월28일)도 열린다. 다양한 미술 장르와 실천을 엮어, 미술매체로서 한지의 물성과 미적 특성을 살펴보고 이를 통해 한지의 정신성과 잠재성을 드러내도록 기획되었다.

미술관은 또 미술사, 미술이론, 인문학, 사진 강좌 등 일반인 및 어린이 교육 프로그램과 전시연계체험, 공연 및 특별 강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일반인 교육프로그램 중 ‘예술길잡이, 도슨트 양성교육’ 강좌는 총 12회로 구성된 미술사와 미술이론, 스피치 교육을 진행하는 전시해설사 양성프로그램이다. 미술관의 역할, 동·서양 미술사, 현대미술 해석 등의 이론 강의와 스크립트 작성법, 관객연구 및 스피치 등의 학습을 통해 도슨트 활동에 필요한 기본 지식을 습득하고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진행된다. 지난 해 15명의 수강생이 12주의 교육과정을 수료하여 이 중 일곱 명이 미술관의 도슨트(전시해설사)로 활동 중이다.

올해는 미션 참여형 미술관 체험 프로그램인‘JMA Friends’시스템을 구축하여 관람객에게 보다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관람객이 간단한 회원 가입 절차를 마치면 미술관에서 참여 가능한 활동메뉴가 제공되며 제시된 임무를 수행할 경우 포인트가 지급된다. 임무를 완수할 때마다 포인트가 쌓이는 게임 방식의 프로그램으로 관람객의 재방문과 각종 프로그램 참여도를 높이고 관람객과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미술관 방문, 전시 관람, 교육 및 체험 프로그램, 복합문화 프로그램 참여 등 각각의 활동의 난이도와 참여도에 따라 포인트가 지급되고, 포인트에 따라 상품이 지급되는 방식이다. 

미술관 관계자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관람객이 미술관을 방문하기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미술관 홈페이지, 유튜브,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SNS를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를 강화하여 전시, 교육 등의 프로그램을 온라인을 통해 제공하는 등 도민의 다양한 문화향유 욕구 충족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했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21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