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대한민국 도시재생 심포지엄’에서 유진섭 시장 주제발표

정성우 기자l승인2019.06.17l9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유진섭 시장이 지난 17일 서울 용산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열린 ‘2019년 대한민국 도시재생 심포지엄’에세‘청년의 흥(興)이 정읍의 미래다’를 주제발표 했다고 밝혔다.

SBS CNBC와 LH(한국토지주택공사), HUG(주택도시보증공사)가 공동 주최하고 서울주택도시공사와 국토연구원 등이 후원으로 열린 이번 심포지엄에는‘함께 만드는 도시재생 실질과 가치’라는 주제로 지자체와 기업, 전문가 등 600여 명이 참여했다.

이날 유 시장은 ‘문화 매개 도시재생과 청년’이라는 세부 주제의 심포지엄 연사로 나서 ‘청년의 흥이 정읍의 미래다’라는 주제로 발표했다.

특히 유 시장은 “‘청년이 마음껏 꿈꾸고 마음껏 달려보고, 실패하더라도 다시 일어서게 만들어 주는 것’ 이것이 진정한 재생이며, 미래에 대한 투자다”라고 강조하며 “청년의 지속적인 도전과 성장이 가득한 재생사업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유 시장은 임재현 전국도시재생 청년네트워크 대표, 민욱조 크립톤벤처스 대표와 열띤 토론을 벌였다.

한편 시는 도시재생사업에 행복주택(100호)과 청년메이커센터 구축을 통한 청년 꿈터 조성과 어울림플랫폼, 창업챌린지샵, 네트워크센터 등 청년 삶터 조성, 그리고 소외된 4·50대를 위한 청춘 활력소 설치 계획 등 다양한 청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와 관련 시는 ‘2019 대한민국 도시재생 심포지엄’에 ‘도시재생 주민협의체의 구축 및 활동사례를 중심으로’라는 주제로 응모한 결과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는 최근 4년 연속 도시재생사업 공모에 선정된 정읍시가 원도심 활력 찾기를 위한 주민 주도형 사업발굴과 환경 마련에 지속적으로 노력해온 결실이라고 말했다./정읍=정성우기자

 


정성우 기자  jsw@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9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