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력단절여성 취업역량 강화

이병재 기자l승인2018.03.14l12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북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경력단절여성의 취업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여성가족부지원 직업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이번 교육과정은 ▲해피푸드 조리사 ▲베이커리 생산전문인력 ▲ERP 행정사무원 ▲법무사 무원등 과정별 20명씩, 총 80명을 모집한다. 이 가운데 해피푸드 조리사는 지난 12일부터 교육이 시작됐다.
  교육 수강료는 자비부담금 10만원을 선입금하지만 수료 후 취업 시 100% 환급받을 수 있다.
  또한 교육 참여자들의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일자리협력망회’를 지난 12일에 이어 27일에도 개최할 예정이다. 전주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풍년제과, 엘에프에스 주식회사 등 12개 기관 및 기업이 참여해 관련기업 취업처 확보방안에 대한 논의와 관련 기관 간 네트워크를 형성한다.
  이윤애 센터장은 “지난해에는 200명이 교육에 참여하여 176명이 취업에 성공함으로서 도내 경력단절여성 및 미취업여성들에게 큰 도움을 주었다”며 “이번 직업교육훈련을 통해 교육생들이 취업에 대한 자신감을 회복하고 전문기술을 습득함과 동시에 안정적인 일자리에 취업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063-254-3610.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40]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8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