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팜한농 공동 개발 총채싹 상용화

이수화 기자l승인2018.02.05l14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북대학교(총장 이남호)와 (주)팜한농이 공동 개발한 ‘총채싹’이 지난해 총채벌레 방제 시장에서 첫 선을 보인 뒤 상용되고 있다.  

‘총채싹’은 작물 지상부 총채벌레 알·유충·성충 방제에 의존하던 기존 방제 관행을 벗어나 토양에 처리해 작물 지하부 총채벌레 번데기를 방제하는 새로운 개념의 제품이다. 총채싹을 토양에 처리해 지하부 총채벌레 번데기를 없애고 기존 약제로 지상부 알·유충· 성충을 제거하면 저항성 총채벌레까지 관리할 수 있다.

총채싹은 전북대 김재수 교수팀(농생물학과 곤충미생물공학 연구실)이 개발한 살충 활성 미생물 균주(Beauveria bassiana ERL836)를 이용해 만든 생물학적 방제제로 잔류 농약에 대한 걱정도 없다.

총채싹 제품 주성분인 ‘B. bassiana ERL836’은 자낭균의 일종으로 곤충에만 살충활성을 보인다. 총채벌레 표피에 포자가 부착한 후 발아해 균사 형태로 침입, 치사시킨다.

현재 전체 염기서열 분석과 전사체 연구가 진행 중이라 현재까지 밝혀지지 않은 살충활성  기작을 조만간 학계에 보고할 예정이다./이수화기자


이수화 기자  waterflower20@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법인명 : (주)전라일보  |  제호 : 전라일보  |  등록번호 : 전북 가 00003  |  등록일 : 1994-05-23  |  발행일 : 1994-06-08  |  발행인 : 유현식
편집인 : 유현식
전라일보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