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철 전북4H연합회장 취임

김익길 기자l승인2017.03.21l10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라북도4-H연합회는 소통과 화합을 통한 ‘지․덕․노․체’의 숭고한 4-H이념을 토대로 21C전북농업을 이끌어갈 회장단 이·취임식을 21일 가졌다.

이날 NH농협생명 부안수련원에서 대의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제57대 정수철회장은 이임사에서 지난 1년간 영농4-H활성화를 위해 노력했으나 아직도 농업에 대한 확고한 신념이 부족한 젊은이들이 많아 회원확보와 농촌정착을 유도 하는데 어려움이 많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2017년 전라북도 4-H연합회 제58대회장으로 취임하는 이명철 회장은 도·시·군 임원간에 소통과 화합을 통한 21C전북농업을 이끌어 나갈 파수꾼으로 그 역할과 책임을 다하는 젊은 농사꾼이 되겠다며, 농업․농촌이 어려운 만큼 학습활동을 통해 FTA에 대응하는 능력 있는 전문농업인으로 성장 발전해 나가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전라북도농업기술원 곽동옥 국장은 “젊은 영농4-H회원들이 있기에 전북 농업에 희망 있다 회원 상호간의 화합과 소통으로 전북농업이 더 발전해 나가는데 디딤돌 역할을 다해 어려운 농촌을 지키고 이끌어나 가는데 파수꾼이 되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4-H회를 담당하고 있는 정우성 지도사는 “전라북도 4-H연합회 이명철회장을 비롯해 임원들은 한마음 한뜻으로 학습활동을 통한 전북농업의 디딤돌 역할을 다 할 수 있는 역량을 키우기 위해 지도력배양교육을 함께 실시한다.”고 밝혔다.

/익산=김익길기자·kimtop1210@


김익길 기자  kimtop1210@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익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40]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7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